수퍼에이저의 비결: 뇌 건강을 위한 생활습관과 활동

현대 사회에서 ‘수퍼에이저’라 불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들은 나이가 들어도 젊은 정신을 유지하며, 치매와 같은 뇌 질환의 위험도 낮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다양한 취미와 사교 활동, 새로운 경험, 유산소 운동, 충분한 수면과 같은 생활습관이 뇌 건강을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스페인 연구에서는 수퍼에이저들이 일반 노인보다 더 높은 인지 점수를 받고, 더 많은 회백질과 두꺼운 대뇌 피질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러한 결과는 뇌 건강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중요한 요소들을 밝혀줍니다.


뇌 건강을 위한 생활습관과 활동

수퍼에이저


불로장생을 향한 바이오혁명

현대 사회에서는 ‘수퍼에이저’라 불리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들은 여든이 넘어도 마흔처럼 젊은 정신을 유지하는 특별한 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이는 인구의 약 10%에 해당합니다. 뇌 영상상으로는 치매 증상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들의 인지력은 손상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러한 현상은 ‘인지 예비능’이라는 메커니즘으로 설명되며, 마치 보조 배터리처럼 기능합니다.

카르멘 델로레피체
카르멘 델로레피체

뉴욕의 최고령 현역 수퍼모델, 카르멘 델로레피체처럼 80대, 90대에도 젊은 뇌 기능을 유지하는 사람들이 실제로 존재합니다. 이러한 수퍼에이저들은 뇌만 젊은 것이 아니라 신체적으로도 동년배보다 젊습니다. 흥미롭게도 이들의 노화 방지 비결은 거액의 치료비나 특별한 유전적 조건이 아니라, 일상에서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방법에 기인합니다. 수퍼에이저가 되는 법을 탐구하는 것은 불로장생의 꿈을 향한 바이오혁명의 일환으로 볼 수 있습니다.


image 3


뇌를 젊게 유지하는 습관과 활동

PET/CT 영상으로 비교한 수퍼에이저의 뇌와 일반 노인의 뇌에서, 수퍼에이저는 알츠하이머병을 유발하는 타우와 아밀로이드 단백질이 거의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들의 뇌는 일반 노인보다 훨씬 깨끗합니다. 연구에 따르면, 교육 수준이 높은 사람과 전문직 종사자가 치매에 덜 걸리는 경향이 있으며, 이는 인지 예비능과 관련이 있습니다.


학력에 따른 치매
학력이 높으면 뇌에 병리 현상이 많이 나타나도 치매 증상은 덜 나타난다.

인지 예비능은 뇌가 치매 원인인 찌꺼기에도 불구하고 치매 발병을 막는 능력입니다. 초기에는 이를 학력과 연관짓기도 했지만, 후속 연구에서는 다양한 활동이 인지 예비능을 강화한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김건하 이대목동병원 신경과 교수는 수퍼에이저의 뇌 건강을 유지하는 세 가지 핵심 습관을 언급합니다. 이는 새로운 활동에 대한 도전, 신체 활동량의 증가, 그리고 사회적 네트워크 활용입니다. 이러한 습관과 활동은 수퍼에이저의 뇌를 강하게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며,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것들입니다.


생활습관


다양한 활동과 생활습관

다양한 취미 활동과 사교 활동은 치매 위험을 낮추는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새로운 경험과 활동은 뇌에 유익한 자극을 제공하며, 일상에서의 새로운 도전은 뇌 기능을 향상시킵니다. 김건하 교수에 따르면, 일기 쓰기와 같은 간단한 활동조차도 뇌 기능을 활성화시킬 수 있습니다.

유산소 운동은 치매 예방에 결정적인 역할을 합니다. 운동은 뇌 혈류량을 증가시켜 뇌세포에 영양분을 공급하고, BDNF(뇌유래신경영양인자) 생산을 촉진하여 뇌를 보호합니다.

스페인 연구에 따르면, 수퍼에이저는 50대보다 인지 검사에서 더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회백질 및 대뇌 피질이 더 많고 두꺼웠습니다. IQ와 학력 차이는 크지 않았으나, 연구진은 신체 활동, 긍정적 정서, 충분한 수면, 음악 경험, 혈당 장애의 적음 등을 수퍼에이저와 일반 노인 간의 중요한 차이점으로 꼽았습니다.

이 연구는 다양한 경험, 신체 활동, 긍정적 정서 및 숙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이들 요소가 뇌 건강을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밝힙니다. 숙면은 특히 알츠하이머병 예방에 주목받고 있으며, 뇌 네트워크 강화와 아밀로이드 제거에 도움이 됩니다.


그림2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